자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일산소방서, 구급차 안에서 현장 응급분만으로 소중한 새 생명 출산
 
박정호 기자 기사입력 :  2024/05/07 [22:2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일산소방서는 지난 5일 새벽 출산이 임박한 산모가 병원 이동 중 양수가 터졌다는 신고로 출동하여 구급차 내에서 구급대원들의 신속한 처치로 새 생명을 출산하였다고 밝혔다.

 

 일산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5일 새벽 4시 30분경 산모가 양수가 터지고 진통이 있다는 신고로 출동하여 현장에 도착한 대화119안전센터 구급대원(소방장 강현주, 소방교 목한진)은 산모 상태를 확인 후, 출산이 임박한 긴급 상황임을 판단하고 현장 응급 분만을 결정하고, 즉시 분만 전문교육을 이수한 특별구급대와 신생아를 이송할 추가 구급차를 요청하였으며, 이후 도착한 주엽119안전센터 구급대원(소방장 고현종, 소방사 김승찬) 및 장항119안전센터 구급대원(소방장 김홍세, 소방교 김미리, 황재형)과 함께 차량에 비치된 분만 세트를 이용하여 응급분만을 시도하여 극적으로 출산에 성공하였다. 

 

▲ 사진제공=일산소방서/(왼쪽부터 목한진, 김승찬, 강현주, 김미리, 김홍세, 고현종, 황재형)  ©

 

 한편, 산모는 4시 54분경 건강한 남아를 출산하였으며, 의료지도를 연결하여 신생아 제대 결찰 및 응급처치를 시행 후 산모와 신생아를 무사히 병원으로 이송하였다. 

 

 박춘길 일산소방서장은 “평소 꾸준한 분만 응급처치 역량교육과 실습으로 긴급한 상황에서도 구급대원들이 침착하게 대처하여 소중한 생명이 건강하게 탄생하였으며, 아기가 앞으로 더 건강하게 자라길 바란다.”고 전했다.[고양=박정호 기자]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lsan Fire Department gives birth to a precious new life through on-site emergency delivery in an ambulance

 

The Ilsan Fire Department announced that it was dispatched in the early morning of the 5th with a report that a mother who was about to give birth had her amniotic fluid breaking while on the way to the hospital, and that she gave birth to a new life through quick treatment by paramedics in the ambulance.

 

  According to the Ilsan Fire Department, the Daehwa 119 Safety Center paramedics (Fire Chief Kang Hyeon-joo and Firefighter Mok Han-jin) who arrived at the scene at around 4:30 am on the 5th with a report that the mother's amniotic fluid broke and was in labor, checked the mother's condition and confirmed that she had given birth. After determining that it was an imminent emergency, we decided on an on-site emergency delivery and immediately requested a special ambulance that had completed specialized training in childbirth and an additional ambulance to transport the newborn. Later, paramedics from Jooyeop 119 Safety Center (Fire Chief Go Hyeon-jong, Firefighter Seung-chan Kim) and Janghang 119 Safety Center arrived. Together with the safety center paramedics (fire chief Kim Hong-se, fire instructor Kim Mi-ri, and Hwang Jae-hyung), an emergency delivery was attempted using the birthing set provided in the vehicle, and the birth was dramatically successful.

 

  Meanwhile, the mother gave birth to a healthy baby boy at around 4:54 p.m., and after providing medical guidance, ligating the neonatal umbilical cord and performing first aid, the mother and her newborn were safely transported to the hospital.

 

  Park Chun-gil, chief of the Ilsan Fire Department, said, “Thanks to consistent delivery and first aid competency training and practice, paramedics responded calmly even in emergency situations, resulting in a healthy birth of a precious life, and I hope that the baby will grow up even more healthily in the future.” [Goyang = Park Jeong-ho] reporte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고양 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