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파주시·LGD 임시주차장 조성 상생협약 체결
- 완공 시 300여 대 주차 공간 확보
 
박정호 기자 기사입력 :  2022/09/27 [16:0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파주시는 26일 월롱면 행정복지센터에서 LG디스플레이(이하 LGD)와 관내 유휴부지를 활용한 임시주차장 조성 상생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최근 LGD P10공장 증설 현장에 대규모 근로자 투입으로 인한 주차난과 이에 따른 주민 불만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자 양 측이 이에 대한 해결책으로 유휴부지를 활용한 임시주차장 조성에 상호 공감대를 형성하며 추진됐다.

 

▲ 사진제공=파주시  ©

 

해당부지는 파주시 공공폐수처리시설 5단계 증설 예정부지(총면적 12,266㎡)로 지정돼 있으나, 최소 5년간 착공 예정이 불투명해 해당 시설 착공 시까지 임시주차장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협약에 따라 파주시는 임시주차장 조성부지를 제공하며, LGD는 주차장 조성에 소요되는 전반적인 공사비를 부담하고 향후 공공폐수처리시설 착공 시에는 해당부지를 원상복구하게 된다. 또한, 주차장 관리 인력 활용 시 지역주민을 우선 채용하게 된다.

 

▲ 사진제공=파주시  ©

 

완공 시 총 300여 대의 주차 공간이 확보되며, 양측은 협약 기간을 최초 5년으로 하고 상호 별도 의사가 없을 시 매년 자동으로 1년씩 연장하기로 했다.

 

김경일 파주시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기업의 주차난 해소와 함께 주민 편익 증진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파주시는 기업과 주민의 목소리에 항상 귀 기울이는 행정을 펼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파주=박정호기자]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igned a win-win agreement with Paju City and LGD to create temporary parking lots


- Secure parking space for 300 cars upon completion

 

Paju City signed a win-win agreement with LG Display (hereinafter referred to as LGD) to create a temporary parking lot using idle land in the Wollong-myeon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on the 26th.

 

This agreement was recently promoted by forming a mutual consensus on the creation of a temporary parking lot using idle land as a solution to the ongoing complaints from residents about parking difficulties due to the large-scale input of workers at the LGD P10 factory extension site.

 

The site has been designated as the site for the 5th stage expansion of the Paju public wastewater treatment facility (total area of ​​12,266㎡), but it will be used as a temporary parking lot until the construction of the facility begins, as construction is not scheduled for at least 5 years.

 

According to the agreement, Paju City will provide a site for the creation of a temporary parking lot, and LGD will bear the overall construction cost for the parking lot, and restore the site to its original state when construction of a public wastewater treatment facility begins in the future. In addition, when using parking lot management personnel, local residents are preferred.

 

Upon completion, a total of 300 parking spaces will be secured, and the two sides have agreed to set the term of the agreement for the first five years, and automatically extend it by one year each year if there is no mutual intention.

 

Mayor Kim Gyeong-il of Paju City said, "Through this agreement, we expect to contribute to the improvement of residents' convenience as well as solving the parking problem for companies." [Paju = Reporter Park Jeong-ho]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고양 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