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양시 ‘시민과의 이음, 정책이야기 Ⅰ’ 개최
고양지방법원승격, COP28 유치, 한국예술종합학교 이전 위해 시민·전문가 의견 수렴
 
이동석 기자 기사입력 :  2021/04/23 [13:4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고양시는 고양지방법원승격, COP28 유치, 한국예술종합학교 이전을 위한 추진전략과 다양한 의견 수렴을 위해 ‘시민과의 이음, 정책이야기 Ⅰ’을 지난 22일  킨텍스 제2전시장 303호에서 개최했다. 

 

행사에는 이재준 고양시장, 홍정민 국회의원, 고양시정연구원과 기관별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또한, 폭넓은 의견 수렴을 위해 주민참여위원도 자리를 함께해 이날 총 45여 명이 참석했다.

 

▲ 사진제공=고양시  ©



행사는 1,2부로 나눠 진행됐고, 1부에서는 각 부서별 추진사항과 주요전략에 대해 참석자들과 의견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국예술종합학교 이전 유치를 위한 협약체결도 진행됐다. 특히 부서별 추진보고를 통해, 현재 고양시가 주력 중인 3대 유치기관(회의)에 대한 상세한 설명이 이뤄져 참석자들의 이목이 집중되는 시간이었다.
 
2부는 이재은 고양시정연구원장이 진행을 이끌었다.

 

3대 유치기관(회의)에 대한 고양시정연구원의 전문가 의견을 시작으로 활발한 토론이 진행됐다.

 

기관별로 3대 유치기관(회의)에 관련된 참여자들이 함께 전략을 모색하고 다양한 제안을 제시했다.

 

또한, 주민참여위원들도 시민의 입장에서 느낀 생각을 제시해 더욱 생생하고 풍성한 토론의 장이 됐다.

 

이날 제시된 주요 내용으로는 고양지방법원승격을 위해 ▲인근 로스쿨과의 연계 ▲타 지방법원 승격사례 활용 ▲타 시와 차별되는 법원설치 검토 등이 언급됐다.

 

COP28 유치에 대해서는  ▲제안서에 ‘고양’ 도시자원 프로토콜 제시  ▲관광프로그램 특화위한 인근도시 연대  ▲도시브랜드 반영된 스토리라인 작성 등이 제안됐다.

 

마지막으로 한국예술종합대학 이전과 관련해서는  ▲국내 최고시설인 아람·어울림누리 적극 부각  ▲외부 인프라와 더불어 한예종 내부의 변화 유도전략 모색  ▲디지털과 글로벌이 융합된 미래가치 창출 등이 제시됐다.

 

▲ 사진제공=고양시  ©

 

이재준 고양시장은 “고양시 발전의 핵심인 세 곳의 기관 유치는 일자리 창출과 소비 증진 효과는 물론 시민의 권리 증진과 관련해서도 큰 의미가 있다”라고 밝히며, “유치를 위한 시의 노력이 아무리 훌륭해도 시민이라는 마지막 퍼즐이 없다면 완성될 수 없기에 오늘의 의견을 경청해 정책에 적극 반영할 것이다”라고 했다.고양=이동석기자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Held “Linking with Citizens, Policy Story I” in Goyang City


Gathering of opinions from citizens and experts to promote Goyang District Court, attract COP28, and relocate to Korea National University of Arts

 

On the 22nd, Goyang City held ‘Connecting with Citizens, Policy Story I’ at KINTEX Exhibition Center No. 303 on the 22nd to gather various opinions and strategies for promotion of Goyang District Court, attracting COP28, and relocating the Korean National University of Arts.

 

The event was attended by Goyang Mayor Lee Jae-jun, Congressman Hong Jeong-min, Goyang Municipal Research Institute, and officials from each institution.

 

In addition, a total of 45 people attended this day, with the resident participation committee meeting together to gather broad opinions.

 

The event was divided into parts 1 and 2, and in Part 1, participants shared their opinions on the promotion issues and major strategies of each department.

 

An agreement was also signed to attract the relocation of the Korean National University of Arts.

 

In particular, it was a time when the attention of the attendees was focused as detailed explanations were made on the three major hosting organizations (meetings) that Goyang City is currently focusing on through promotion reports by department.
 
The second part was led by Jae-eun Lee, Director of Goyang Municipal Administration.

 

An active discussion took place, starting with the expert opinion of the Goyang Municipal Research Institute on the three hosting organizations (meetings).

 

Participants related to the three major hosting organizations (meetings) for each institution explored strategies and presented various proposals.

 

In addition, the community members also presented their thoughts from the perspective of citizens, making it a more vibrant and enriching forum for discussion.

 

The main contents presented on this day were mentioned in order to be promoted to the Goyang District Court ▲Linking with a nearby law school ▲Use of promotion cases in other district courts ▲Review of the establishment of a court that is different from other cities.

 

For the invitation of COP28, ▲ suggestion of the “Goyang” urban resource protocol in the proposal, ▲ solidarity with neighboring cities to specialize in tourism programs, and ▲ creation of a storyline reflecting the city brand were proposed.

 

Lastly, regarding the relocation of the Korea National University of Arts, ▲ actively highlighting the best facilities in Korea, such as Aram and Uullimnuri ▲ seeking strategies to induce change within Hanye Jong as well as external infrastructure ▲ Creation of future value in which digital and global are fused.

 

Goyang Mayor Lee Jae-joon said, “Attracting three institutions, which are the core of the development of Goyang City, has great significance not only in terms of job creation and consumption enhancement, but also in relation to the promotion of citizens' rights. Without the last puzzle of citizenship, it cannot be completed, so we will listen to today's opinions and actively reflect them in the policy.” Goyang = Reporter Lee Dongseo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고양 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양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