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자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양시, ‘경기고양 방송영상밸리 도시개발사업’ 구역(변경) 및 개발계획(변경)·실시계획인가 고시
‘2,342억 원의 생산 유발, 761억원의 부가가치 창출 예정
 
이동석 기자 기사입력 :  2021/04/16 [15:3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고양시는 ‘경기고양 방송영상밸리 도시개발사업’에 대한 구역(변경) 및 개발계획(변경)·실시계획을 인가 고시했다.

 

경기고양 방송영상밸리는 한강축을 따라 방송·영상·문화기능의 클러스터를 경기서북부권역에 조성하는 사업이다.

 

▲ 사진제공=고양시/조감도  ©

 

장항동·대화동 일원 701,984㎡에 조성된다.

 

총 예산 6,700억원이 투입되며 경기도와 경기주택도시공사(GH)가 공동으로 시행한다.

 

2019년 6월 도시개발구역으로 지정되고 개발계획이 수립됐다.

 

경기고양 방송영상밸리의 전체 면적 중 약 25%에 해당하는 168,466㎡는 방송시설용지로 조성된다.

 

이곳에는 주요 방송국 및 제작센터가 입주할 예정이다.

 

또한 전체 면적 중 약 8%에 해당하는 54,363㎡는 업무지원과 도시지원을 위한 용지로 계획됐다.

 

시는 2,342억 원의 생산이 유발되고 761억 원의 부가가치가 창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1,432명의 일자리창출 효과도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이번 실시계획 인가로 방송영상밸리가 드디어 첫삽을 뜨게 됐다”며, “방송영상밸리를 필두로 일산테크노밸리·킨텍스 제3전시장·CJ라이브시티도 올해 착공예정으로, 자족도시를 향한 고양시의 항해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고 했다.

 

한편 이번 실시계획 인가를 바탕으로 올해 하반기에 부지 조성공사가 시작되며, 22년 부지공급을 거쳐 23년 12월에 준공될 예정이다. 고양=이동석기자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oyang City announced the approval of the “Gyeonggi Goyang Broadcasting Video Valley Urban Development Project” zone (change) and development plan (change) and implementation plan


-'To induce production of 2342 billion won, to create 76.1 billion won of added value

 

Goyang City approved and announced the zone (change), development plan (change) and implementation plan for the “Gyeonggi Goyang Broadcasting Video Valley Urban Development Project”.

 

Gyeonggi Goyang Broadcasting Video Valley is a project to create a cluster of broadcasting, video, and cultural functions in the northwestern region of Gyeonggi along the Han River.

 

It will be built in 701,984㎡ in all areas of Janghang-dong and Daehwa-dong.

 

A total budget of 670 billion won will be invested and will be jointly implemented by Gyeonggi Province and Gyeonggi Housing and Urban Corporation (GH).

 

In June 2019, it was designated as an urban development zone and a development plan was established.

 

About 25% of the total area of ​​Gyeonggi Goyang Broadcasting Video Valley, 168,466m2, or 168,466㎡, will be built as a broadcasting facility site.

 

Major broadcasting stations and production centers will be located here.

 

In addition, 54,363m2, which is about 8% of the total area, is planned as a site for business and city support.

 

The city announced that production of 2342 billion won will be triggered and added value of 76.1 billion won will be created.

 

In addition, it was expected to have the effect of creating jobs for 1,432 people.

 

Goyang Mayor Lee Jae-joon said, “With the approval of this implementation plan, the Broadcasting Video Valley has finally made its first break.” The voyage of Goyang City has begun in earnest,” he said.

On the other hand, based on the approval of this implementation plan, construction of the site will begin in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and it is expected to be completed in December 23, after the site was supplied in 22 years. Goyang = Reporter Lee Dong-seo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고양 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양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